폴란드 2023 국제 식품&음료 전시회 참관기

채식주의자들을 위한 육류 대용 식품 다수 선보여
다양한 폴란드 전통 식품, 에코 유기농 식음료 및 건강기능식품 등 전시

전시회 개요

지난 4월 18~20일 3일간 폴란드 바르샤바 엑스포 XXI에서 국제 식품&음료 전시회가 개최됐다. 동 전시회에는 주 전시 분야인 식음료 전시회와 함께 건강보조식품과 식품의 안전한 보관 및 운송을 위한 냉장 및 냉동 물류 관련 전시회가 동반 진행됐다. 올해는 작년에 비해 참가업체 수가 15.6% 증가한 289개사가 참가했으며, 참가 국가 수도 지난해 25개국에서 32개국으로 증가해 성황을 이루었다.

<행사개요>

[자료: 전시회 홈페이지]

전시회 주요 섹션

동 전시회는 크게 8개의 섹션으로 나뉘어 개최됐다.

<전시품목>

[자료: 월드푸드폴란드 전시회 홈페이지]

현장 스케치

2023년 폴란드 국제 식음료 전시회은 다양한 식품들이 전시됐다. 전시장 입구에 들어서면서부터 방문객들의 현장 등록이 한창 진행됐고 사전에 인터넷으로 등록해 출입증을 발급받은 사람은 자체 프린트한 입장권으로 입장이 가능했다.

<전시회 전경과 분위기>

[자료: KOTRA 바르샤바 무역관 촬영]


제1전시관에는 주 전시 품목인 다양한 식품과 음료들이 전시되고 있었고 한쪽 코너에 패킹 제품과 식품 가공 솔루션, 냉동보관운송 솔루션 등 기계류가 분야별로 전시됐다. 식품과 음료 전시 업체들은 시식할 수 있는 코너를 마련해 비즈니스 기회를 엿보고 있었다. 폴란드 전통 훈제 식품, 꿀, 육류 가공품 등도 눈에 띄었으며 향료, 음료, 소스 등 다양한 아시안 제품들도 보였다. 와인과 주류 관련 전시품들도 함께 전시됐고 식품 생산 및 가공 기계들도 눈에 띄었다. 전체적으로 전시회의 부스들은 세션별, 국가별로 분류돼 방문객이 원하는 분야를 효율적으로 찾아갈 수 있었으며 이 때문에 부산스럽지 않았다.

<제1전시관 전시>

[자료: KOTRA 바르샤바 무역관 촬영]

건강기능식품을 다루는 Nutra Food 전시관은 제2전시관에 별도로 마련돼 있었다. 이곳에서는 유기농 및 에코식품, 건강 보조 및 기능식품, 비건제품 등이 집중 전시되고 있었다. 가장 눈에 띈 것은 비건 제품들로 전시회 관계자들은 이번 전시회에서 특별히 육류 대체 식품을 많이 선보였다고 밝혔다. 특히 콩 단백질을 육류처럼 만들어 통조림 형태로 바로 먹을 수 있는 제품이 시선을 끌었다.

이목을 끄는 특이한 제품으로 곤충을 원료로 만든 스낵제품이 전시되고 있었다. 해당 업체는 인근 유럽에서 생산된 곤충 성분이 들어간 초콜릿 스택바를 전시하고 폴란드 내에 유통 판매하고 있다고 했다. 이 업체와의 인터뷰에 의하면 폴란드에서는 아직 곤충을 원료로 하는 제품은 동물사료로만 인정하기 때문에 폴란드 내 제조사가 없다고 한다. 하지만 유럽 여러 국가에서는 식용 곤충이 고단백이어서 버그 스낵을 육류 대용 수퍼푸드로 인정하고 있다.

<제2전시관 비건제품, 버그스낵>

[자료: 바르샤바 무역관 촬영]


콘퍼런스와 비즈니스 상담회

전시회 한 켠에는 비즈니스 미팅 장소가 마련돼 사전 약속된 업체들이 한창 진행됐다. 또한 다양한 산업 콘퍼런스가 진행돼 지역 및 글로벌 식품 산업의 현재 상황을 이해하고 분석하며 토론하는 기회가 제공됐다.

<콘퍼런스와 비즈니스 상담회 모습>

[자료: 바르샤바 무역관 촬영]

K-Food 한국 참가업체 동향

이번 폴란드 월드푸드 전시회에는 대한주조, R&G, Savia인터내셔널 3개의 한국업체가 참가했다. 바르샤바 무역관은 우리 업체들과 인터뷰를 통해 출품한 제품들과 폴란드 시장에 대한 기대 등을 문의했다.

<한국 참가업체와의 인터뷰>

[자료: 바르샤바무역관 인터뷰 및 촬영]

시사점

폴란드에서 개최된 이번 국제 식품&음료 전시회는 팬데믹과 우크라이나 사태로 위축된 시장이 활기를 되찾는 모습을 엿볼 수 있었다. 출품한 여러 업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많은 업체가 폴란드의 식음료 시장이 향후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다. 특히 K-Food가 폴란드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는 점은 우리 기업들이 참고할 만하다. 한국 식품이 우수하다는 긍정적인 인식이 많았고 현재 까르푸(Carrefour), 오숑(Auchan) 등 폴란드 내 대형 마트에 한국 식품들이 유통되고 있어 한국 식품에 대한 인지도도 꾸준히 확보하고 있다.

우리 기업이 폴란드 식음료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현지 시장 트렌드를 파악해 이에 맞는 제품으로 진출해야 한다. 전시회를 둘러보면서 폴란드 식품 시장에는 현재 친환경 및 유기농, 비건 제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는 점을 파악할 수 있었고 음료의 경우 건강에 대한 관심과 설탕세 등으로 저당 및 무당 음료가 눈에 띄게 성장하고 있다는 점을 파악할 수 있었다. 폴란드에 진출하고자 하는 우리 기업은 이러한 시장 트렌드와 특성을 고려하고 철저한 시장조사를 통해 제품 및 마케팅 전략을 마련해야 할 것이다.

자료: WorldFood 홈페이지, 참가 업체 인터뷰, KOTRA 바르샤바 무역관 자료 종합
<내용 출처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저작권자 ⓒ 인포플러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